HOME 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

  KBS로고스  
     KBS로고스 



15
14
134
51,917
KBS로고스
    > KBS로고스
  제7호 발행일 2007.05.01 - 멀리 멀리 갔더니
  글쓴이 : KBS로고스 날짜 : 07-06-04 19:13     조회 : 1573    
본 내용을 저자의 동의없이 무단으로 전제 또는 복재, 살포시는 법의 저촉을받습니다.
 
멀리 멀리 갔더니 2007.05.01

   6. 25 전쟁이 끝나고 휴전이 된지 4년만인 1957년 당시 경인선 열차는 항상 초만원이었다. 특히 서울역에서 마지막 떠나는 밤 열차의 승객들은 대부분 서울에서 하루 종일 장사를 하고 인천으로 가는 장사꾼들인데 그들의 모습은 모두가 극도의 피곤에 지쳐 있었다.
 
  그런데 이 경인선 밤 열차의 제일 뒷 칸은 승객들이 기피하는 칸으로 알려져 있었는데 그 이유는 인천 지역 수십 명의 아주머니들이 멸치젓을 비롯한 각종 젓갈류를 서울에서 판매하고 돌아갈 때 그들이 가지고 있는 각종 젓갈류 통에서 품겨 나오는 고약한 냄새 때문이었다. 당시 이 아주머니들의 나이는 대부분 30대 후반이었는데 6. 25때 황해도 지역에서 내려온 피난민들로서 주로 서울에서 젓갈 장사로 생계를 꾸려가는 어려운 사람들이었다.
 
 이들이 탄 밤 열차가 영등포역을 지나면 이 아주머니들은 일제히 찬송가를 불렀다. 오늘도 문전박대를 당하면서 젓갈 장사를 한 그들의 고달픈 인생살이에 대해 예수님으로부터 위로를 받고 싶은 마음에서 이들은 항상 찬송가 440장을 불렀다.
「멀리 멀리 갔더니 처량하고 곤하며
  슬프고  또 외로와 정처없이  다니니
  예수 예수 내 주여 지금 내게 오셔서
   떠나가지 마시고 길이 함께 하소서 」
 
 그 당시 20세의 대학생으로 항상 이들과 함께 밤 열차를 타고 다녔던 KBS로고스회 김선초장로의 회고담이다.
  과연 오늘날에도 경인선 전철에서 그 당시 그 모습을 볼 수 있을까? 말로는 항상 선교의 중요성을 외치면서도 막상 지하철 전도 일정이 정해지면 이런 저런 핑계로 마치 미꾸라지처럼 빠져 나가는 성도들이 항상 있다고 한다. 그래서 성경은 분명하게 기록되어 있다.
「이 백성이 입술로는 나를 존경하나 마음은 내게서 멀리 떠나있다 (마태복음 15 : 8 )」
또한 마태복음 10장 32~33절에는
「누구든지 사람 앞에서 나를 시인하면 나도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 앞에서 그를 시인할 것이요 누구든지 사람들 앞에서 나를 부인하면 나도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 앞에서 그를 부인하리라」
  바로 이 말씀은 사람이 한번 죽는 것은 정한 일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을진대 (히브리서 9 : 27) 언젠가 우리가 세상을 떠나는 날 하나님의 심판대에 설 때 예수님은 우리 각자를 하나님께 어떻게 변론해주실까?
 
글 : KBS 로고스회 김수호
 


게시물 61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읽음
61 제61호 (2018.6.1발행) - 나폴레옹 제국(帝國)의 흥망성쇠 네번… KBS로고스 18.06.16 10
60 제60호 (2018.4.1발행) - 황제로 등극하는 나폴레옹 3번째 이야… KBS로고스 18.03.31 49
59 제59호 (2018.1.1발행) - 나폴레옹의 전쟁 역사 2번째 이야기 KBS로고스 18.01.18 76
58 제58호 (2017.10.1발행) - 전 유럽을 호령했던 나폴레옹과 그 어… KBS로고스 17.10.18 110
57 제57호 (2017.7.1발행) - 한국의 슈바이처 장기려 박사가 이땅에… KBS로고스 17.06.30 106
56 제56호 (2017.4.1발행) - “유한양행은 유씨가 사장이 될 수 없… KBS로고스 17.04.26 145
55 제55호 (2017.2.1발행) - 프랭클린 루즈벨트 미국 대통령의 위대… KBS로고스 17.03.02 156
54 제54호 (2016.12.1발행) - 소아마비의 몸으로 (반신불수) 미국의… KBS로고스 16.12.20 183
53 제53호 (2016.10.1발행) - 밀림의 성자, 지성의 선구자 알베르트… KBS로고스 16.10.14 192
52 제52호 (2016.8.1발행) - 미국 이민 100년사 3대 인물 신호범 전… KBS로고스 16.08.08 273
51 제51호 (2016.6.1발행) - 60 나이에 워싱톤주 하원의원에 출마한… KBS로고스 16.06.09 253
50 제50호 (2016.4.1발행) - 미국 한인 사회에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KBS로고스 16.04.06 279
49 제49호 (2016.2.1발행) - 침을 뱉고 떠난 조국에 대학 교수가 … KBS로고스 16.02.04 477
48 제48호 (2015.12.1발행) - 소년거지 신호범이 미국상원 5선 의원… KBS로고스 15.12.08 410
47 제47호 (2015.10.1발행) - 서울 남대문시장 거지소년 신호범의 … KBS로고스 15.10.06 466
46 제46호 (2015.8.1발행) - 서울 남대문 거지 소년이 미국 상원 5… KBS로고스 15.08.04 495
45 제45호 (2015.6.1발행) - 한국의 거지소년 신호범의 미국 상원 5… KBS로고스 15.05.29 525
44 제44호 (2015.4.1발행) - 한국의 거지소년이 미국상원 5선의원이… KBS로고스 15.03.31 672
43 제43호 (2015.2.1발행) - 거지 소년이 미국 상원 5선의원이 되기… KBS로고스 15.02.03 758
42 제42호 (2014.12.1발행) - 입양은 축복이다. (거지 소년의 미국 … KBS로고스 14.12.04 932
41 제41호 (2014.10.1발행) - 역경을 넘고 세상의 빛으로 안면 중화… KBS로고스 14.09.30 907
40 제40호 (2014.8.1발행) - 세상의 빛으로, 고난은 축복으로 이지… KBS로고스 14.08.06 680
39 제39호 (2014.6.1발행) - 불꽃 같은 사랑과 신앙을 남기고 간 손… KBS로고스 14.06.11 803
38 제38호 (2014.4.1발행) - 성경의 진리를 실천했던 손양원 목사 6… KBS로고스 14.04.02 981
37 제37호 (2014.2.1발행) - 두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양아들로 맞이… KBS로고스 14.02.06 1342
36 제36호 (2013.10.1발행) - 여순 반란 사건으로 순교한 손양원 목… KBS로고스 13.11.29 922
35 제35호 (2013.10.1발행) - “기독교 신앙은 고난과 시련을 통해… KBS로고스 13.10.08 982
34 제34호 발행일 2013.8.1 - 고 손양원 목사가 걸어간 순교자의 길… KBS로고스 13.08.07 831
33 제33호 발행일 2013.5.30 - 나병환자들의 피고름을 빨아 주었던 … KBS로고스 13.05.31 1521
32 제32호 발행일 2013.3.30 - “폭포를 뛰어 넘는 물고기의 용기처… KBS로고스 13.04.02 883
31 제31호 발행일 2013.1.25 - 14살의 장애인 소녀가 가정부로 출발… KBS로고스 13.01.28 1115
30 제30호 발행일 2012.11.12 - 전 백악관 정책차관보 강영우 박사 … KBS로고스 12.11.16 1249
29 제29호 발행일 2012.9.1 - 맹인 고아 강영우 박사가 미국 대통령… KBS로고스 12.09.06 1379
28 제28호 발행일 2012.7.1 - 한국의 맹인 고아 강영우, 그가 미국 … KBS로고스 12.07.07 1004
27 제27호 발행일 2012.4.1 - 한국의 맹인 고아 강영우, 그가 미국 … KBS로고스 12.04.19 1044
26 제26호 발행일 2012.2.1 - 한국의 맹인 고아가 미국 대통령 정책… KBS로고스 12.03.03 970
25 제25호 발행일 2011.12.1 - 6.25 전쟁때 고아 하우스 보이가 미… KBS로고스 11.12.20 1525
24 제24호 발행일 2011.10.1 - 6.25 전쟁때 고아 하우스 보이가 미… KBS로고스 11.10.26 1136
23 제23호 발행일 2011.8.1 - 6.25 전쟁때 고아 하우스 보이가 미 … KBS로고스 11.08.12 1135
22 제22호 발행일 2011.6.1 - 6.25전쟁과 고아 하우스 보이가 미 백… KBS로고스 11.06.20 1946
21 제21호 발행일 2010.12.1 - 눈물로 얼룩진 나의 人生 노트 KBS로고스 11.04.07 1070
20 제20호 발행일 2010.12.1 - 전 문화부장관 이어령을 기독교인으… KBS로고스 10.12.30 1724
19 제19호 발행일 2010.9.1 - 한국의 백정(白丁) 제도를 폐지시킨 … KBS로고스 10.09.03 1880
18 제18호 발행일 2010.6.1 - 전 주월 한국군 사령관 채명신의 전쟁… KBS로고스 10.06.09 1517
17 제17호 발행일 2010.3.1 - 전 주월 한국군 사령관 채명신의 전쟁… KBS로고스 10.03.18 1668
16 제16호 발행일 2009.9.1 - 전 주월 한국군 사령관 채명신의 전쟁… KBS로고스 09.08.22 1609
15 제15호 발행일 2009.7.1 - 국군은 죽어서 말한다 KBS로고스 09.06.27 1496
14 제14호 발행일 2009.4.1 - 나라가 어지러울 때 마하트마 간디의 … KBS로고스 09.04.20 1658
13 제13호 발행일 2009.2.1 - 한국인의 해외여행 “소주와 오징어 … KBS로고스 09.03.02 1927
12 제12호 발행일 2008.12.01 - 나의 사랑하는 아내 윤화영에게 KBS로고스 08.12.28 1517
11 제11호 발행일 2008.10.01 - 정명훈을 세계적 지휘자로 만든 사… KBS로고스 08.09.30 1520
10 제10호 발행일 2008.07.01 - 맥아더와 히로히도 천황의 성경공부 KBS로고스 08.08.05 1552
9 제9호 발행일 2008.05.01 -대통령의 어머니 채태원 집사의 위대… KBS로고스 08.06.11 1478
8 제8호 발행일 2007.06.01 - 어버이 살았을 때 KBS로고스 07.06.04 1488
7 제7호 발행일 2007.05.01 - 멀리 멀리 갔더니 KBS로고스 07.06.04 1574
6 제6호 발행일 2003.5.31 - 기적의 신약을 개발하고 2번의 뇌종양… KBS로고스 07.06.02 1728
5 제5호 발행일 2003.2.25 - “간단하게 두어 마디만 해” KBS로고스 07.06.02 1420
4 제4호 발행일 2002.12.20 - 권투선수 홍수환의 4전5기! 그날의 … KBS로고스 07.06.02 1734
3 제3호 발행일 2002.9.25 - 時問과 公義 KBS로고스 07.06.02 1540
2 제2호 발행일 2002.4.1 - 믿음의 정절을 지키기 위해 죽음의 길… KBS로고스 07.06.02 1585
1 제1호 발행일 2002.2.1 - 대통령이 친히 권하는 축하의 술잔을 … KBS로고스 07.06.02 1875
KBS로고스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수집거부

KBS로고스 / 저자:김수호 / 관리자이메일주소 : songpo8304@naver.com
Copyright ⓒ 2002-2007 by Su-Ho Kim. All rights reserved.